::: 보림사 :::
 
HOME > 커뮤니티 > 선차의 향기
 
작성일 : 21-07-05 15:18
수국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54  

수국

보림 약수터 앞 수국이 만발하니
굵은 소나기에 수채화처럼 번져가네
물은 사람의 마음 알고 있나니 
부처님 앞에 지성 드린 감로수 
자식 기도 어머니 묘약 정화수 

독사가 마시면 독을 만들고
소가 마시면 우유를 만드네
마음을 물처럼 평등하게 쓰면 
우리 몸의 칠할이 물이라하니
건강하고 맑은 얼굴 물의 작품이라 잠자기 전 아침에 일어나면 식전에 물 한잔 보약이라 하네
물은 차의 몸 차는 물의 정신
다선일여 선다일미 수승화강

보림사 앞마당은 본래 연못이라 아홉마리 용이 살았다네 창건주 신라의 원표대사 중국 인도 유학하니 팔십화엄 종장이라 매화보살 원력으로 가람수호 발원했네 
가지산문 개창 조계종조 도의국사 중흥 염거 제자 보조체증선사 오직 남은 향연으로 님을 기릴 뿐
육조혜능 남악혜양 마조도일 서당지장 백장혜혜 
육조 행화도량 보림사로 조사심인 선문정맥 이었다네

국사봉에서 발원한 물
산태극 수태극 보림사를
휘감아 돌아서 장흥댐에
모두 모여 서남해 사람들
젖줄이 되어주는 물의 나라
정남진 장흥 명품 물축제

최상의 선은 물과 같다하니
물처럼 평등하면 일심의  바다에서 
백천강물 한맛으로 만난다네
하나 곧 일체 일체가 하나로세

돌고도는 물의 공덕
차인들이 선호하는 보림약수  
수국으로 환생했네
물로써 물을 씻지 못하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