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보림사 :::
 
HOME > 커뮤니티 > 선차의 향기
 
작성일 : 20-09-01 13:29
파초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347  

파초 
        
          청암일선 


한층 두층 세층
허물을 벗으니
허공의 뼈가 무너지고

푸른산은 구름밖에
홀로 솟았네